HOME > 연예포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신인배우 박선우 연기력 + 비쥬얼 갖춘 대형신인 탄생 예감
오종오기자 기사입력  2014/03/13 [10:38]
광고
  

  신예 박선우가  MBC 주말드라마 황금무지개로 참신한 신인 연기자의 탄생을 알렸다..

 

   [국악디지털신문방송연예영화오종오기자]박선우는 지난 34, 35회에서 김백원(유이)의 잃어버린 동생 김영원 역할로 첫 등장, 훈훈한 외모와 훤칠한 기럭지를 자랑하며 시청자들의 시선을 단박에 사로잡았다. 또한 신인답지 않은 자연스러운 눈물연기는 첫 방송부터 호평을 모으며 대형 신인

 

 

 

 

▲     스타쉽 © 오종오기자

   탄생을 예고했다. 방송이 끝난 후 시청자 게시판에는 김영원 역할 배우 누구인가요?’, ‘영원이 역할 신인배우 연기력도 좋고 훈훈하네요!’, ‘영원이 역할 아역배우랑 싱크로율 대박등의 글이 올라오며 박선우에 대한 뜨거운 반응이 지속되었다.  

   박선우는 과거 씨스타19  ‘Ma Boy’ 뮤직비디오에 출연하는가 하면, 지난 2013 6월에는 씨스타의 ‘Give It To Me’  무대에서 소유와 함께 커플 안무를 하는 댄서로도 활약하는 등 이미 팬들 사이에는 입소문을 타며 관심이 집중되고 있는 것. 이외에도

   각종 패션쇼, CF 등으로 활동해온 경험을 살려 연기뿐만 아니라 다양한 방면에서의 활약을 예고하고 있다.

씨스타, 케이윌, 보이프렌드, 매드클라운, 정기고 등의 소속사인 스타쉽 엔터테인먼트는 박선우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연기자 매니지먼트에 나서 종합 엔터테인먼트사로 발돋움 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김영원(박선우)의 등장으로 한층 긴장감을 더해가고 있는 MBC 주말드라마 황금무지개’(연출 강대선, 이재진/작가 손영목)는 매주 토,일 밤 9 55분에 방송된다 

 


 

트위터 트위터 미투데이 미투데이 페이스북 페이스북 요즘 요즘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기사입력: 2014/03/13 [10:38]  최종편집: ⓒ 아시아문예일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