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통문화예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국립국악원, 외국인 및 가족대상 국악 교육 참가자 발표회 개최
외국인들이 들려주는 장구, 해금, 가야금 연주
김미연기자 기사입력  2014/05/21 [21:55]
광고

[국악디지털신문 김미연기자]국립국악원(원장: 김해숙 www.gugak.go.kr)은 오는 5월 24일(토) 오전 11시부터 상반기에 실시된 국립국악원 교육사업인 주한외국인국악강좌, 가족국악강좌 통합 발표회를 개최한다. 발표회에는 외국인강좌 4개 반과 가족국악강좌 5개 반 참가자 중 약 140여명이 그동안 갈고 닦은 실력을 무대 위에서 발휘한다.
 

주한외국인국악강좌 상반기 강좌는 지난 3월 8일부터 12주간 매주 토요일 오전에 열렸으며 장구, 가야금 초급, 가야금 중급, 해금 반에 총 76명이 수강했다.  참가자들은 미국, 중국, 영국, 프랑스 등 총 18개국 외국인들로 구성되어 있으며, 대사 부인, 영어강사, 연구원, 한국어학당 학생, 변호사, 주부 등 다양한 직군으로 이루어져 있다.

아울러 이번 발표회를 위해 스위스 출신의 장구반 강사인 헨드리케 랑어와 사물놀이를 사랑하는 외국인 사물놀이 동아리가 준비한 사물놀이 영남가락을 축하공연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발표회에는 참가자 중 50여명이 무대에 서며, 각 반별로 밀양아리랑, 도라지, 성금련류 가야금 짧은 산조 등을 연주한다.

유ㆍ초ㆍ중학생 자녀들과 부모가 가족 단위로 참가하는 가족국악강좌는 지난 3월 22일부터 10주 과정으로 매주 토요일 오후에 수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올 상반기 강좌에는 장구와 전래동요, 사물북난타, 놀이와 전래동요 등 저학년 대상 강좌와 가야금, 해금 등 고학년 강좌 등 총 5개 반이 발표회 무대에 오른다. 발표회에는 참가자 130명 중 90여명이 무대에 오르며, 신나는 장구놀이, 아리랑, 섬집아기 등의 곡을 연주한다.
 
 

 

트위터 트위터 미투데이 미투데이 페이스북 페이스북 요즘 요즘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김미연 사회부 기자
글러벌시대! 세계속의 한국! 한국 속에 세계화를 열어갈 한국전통예술신문!
한국예술매거진 아리리!
 
배너
기사입력: 2014/05/21 [21:55]  최종편집: ⓒ 아시아문예일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립국악원,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