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방송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불후의 명곡’ 정영주의 매직! 안방극장 홀리는 카리스마 무대 압권~
강애리기자 기사입력  2018/02/25 [15:02]
광고
[한국전통예술신문 방송연예=강애리기자]‘불후의 명곡’에 출연한 배우 정영주가 휘성, 이현을 누르고 2승을 거둬 화제다.
▲ 사진 출처 / KBS2 ‘불후의 명곡’ 방송 캡쳐     © 월간아라리

24일 방송된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는 대한민국이 사랑한 국민 애창곡 특집 2부로 구성됐다.

정영주는 무대에 오르기 전 주병선의 ‘칠갑산’을 통해 애끓는 모성을 표현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첫 경연임에 다소 긴장한 모습을 보인 정영주는 무대에 오르자 언제 그랬냐는 듯 뮤지컬 디바다운 실력을 발휘했다.

이날 정영주는 ‘칠갑산’을 현대무용과 접목해 품격 있는 연출을 선보이며 관객들에게 깊은 감동을 안겼다. 웅장한 무대 구성과 호소력 짙은 보컬로 관객들의 심금을 울린 정영주는 436표를 얻으며 앞서 공연으로 3승을 차지한 휘성을 제쳤다.

“몸무게를 빼고 이렇게 높은 점수를 받아본 적이 없다”며 재치 있는 소감을 전한 정영주는 이후 이현까지 꺾으며 2승의 기쁨을 누렸다.

한편, 이날 ‘불후의 명곡’은 김용진, 허영지, 정영주, 이현, 노브레인, 홍진영 순으로 무대가 꾸며졌다.


강애리기자 gugakpeople@naver.com



 

트위터 트위터 미투데이 미투데이 페이스북 페이스북 요즘 요즘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강애리 문화예술부 기자
글러벌시대! 세계속의 한국! 한국 속에 세계화를 열어갈 한국전통예술신문!
GDNtv olleh ch.886 매거진 월간아라리
gugakpeople@gugakpeople.com
 
배너
기사입력: 2018/02/25 [15:02]  최종편집: ⓒ 아시아문예일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