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통문화예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해운대문화회관, 2018 목요 상설 천원의 행복 ‘THE 끌림’ 콘서트 개최
선임기자김태민 기사입력  2018/04/08 [20:52]
광고
[한국전통예술신문 선임기자김태민]2018년 해운대를 목요일 밤의 열기 속으로 이끌 목요 상설 ‘The 끌림’이 다시 찾아왔다.

해운대문화회관(관장 하필례)이 고운홀(130석)에서 목요 상설 ‘The 끌림’을 5일부터 6월까지(10회) 매주 목요일 7시30분에 공연한다고 밝혔다.

2009년부터 10년째 이어지는 이번 상설 공연은 2월에 공개 모집하여 3월에 실내악, 퓨전 국악, 아동극, 성악 앙상블, 재즈 등 10개 작품을 선정했다. 다양하고 실속 있는 공연으로 가득 채울 예정이다.

예매처는 해운대문화회관 유선전화나 인터파크에서 예매 가능하다.
정기(누림)회원 가입을 원하면 해운대문화회관 홈페이지에서 회원가입 후 연회비(1년 1만원, 2년 1만8000원, 3년 2만5000원)를 입금 후 예매하면 된다.
김태민기자 k-ala@naver.com

 

트위터 트위터 미투데이 미투데이 페이스북 페이스북 요즘 요즘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글러벌시대! 세계속의 한국! 한국 속에 세계화를 열어갈 월간아라리!
사람이 하늘이다.
 
배너
기사입력: 2018/04/08 [20:52]  최종편집: ⓒ 아시아문예일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