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영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타샤 튜더,전 세계가 사랑한 동화작가, 30만 평 대지를 천상의 화원으로 가꾸다!
선임기자김태민 기사입력  2018/08/06 [20:25]
광고
[한국전통예술신문 선임기자 김태민]전 세계가 사랑하는 동화 작가, 정원사들이 존경하는 원예가, 자연주의자 '타샤 튜더'의 동화 같은 일상과 예술, 라이프 스토리를 담은 다큐멘터리 <타샤 튜더>가 오는 9월 개봉을 알리며 티저 포스터를 공개했다.
▲ 꿈꾸는 대로 살았던 행복한 사람 '타샤 튜더'     © 선임기자김태민

동화작가, 화가, 원예가, 수집가, 자연주의자 '타샤 튜더'!
일상 그 자체가 예술 같았던 소확행의 원조!


라이프스타일의 아이콘 '타샤 튜더'의 탄생 100주년 기념, 10년의 취재로 그녀의 일상과 라이프스토리를 담은 다큐멘터리 <타샤 튜더>가 오는 9월 개봉한다. 소확행의 원조 '타샤 튜더'는 베스트셀러 동화작가이자 30만 평 천상의 화원을 가꾼 원예가, 19세기 미국의 따뜻한 정서를 가장 잘 담은 화가 등 많은 수식어가 따라 붙는 인물이다. 영화 <타샤 튜더>는 미국 버몬트 주 30만 평의 대지를 구입해 40여 년간 정원을 가꾸며 살았던 자연주의자 타샤 튜더의 아름다운 정원과 그녀만의 감성이 담긴 공간, 어디에서도 들을 수 없었던 이야기를 담아 기대감을 한층 높인다.

국내에서는 타샤의 아름다운 정원과 따뜻한 감성의 그림, 그녀만의 삶의 신조가 담긴 말, 골동품 수집가로서의 면모 등을 담은 에세이가 시리즈로 출간되어 많은 이의 사랑을 받아 왔다. 영화 <타샤 튜더>는 1830년대 생활방식으로 자연과 더불어 살아가는 그녀의 예술 같은 일상을 스크린 가득 생생하게 담은 유일한 작품이다. 타샤에게 직접 편지를 보내 취재 허락을 구한 마츠타니 미츠에 감독은 10년 동안 꾸준하게 타샤의 집과 정원, 그녀의 목소리를 기록해 '타샤 튜더'라는 한 인물을 온전히 조명한다. 더불어 그간 공개되지 않았던 사적인 공간과 그녀가 직접 들려주는 유년시절 등 마치 대화하듯 타샤의 삶과 작품세계를 만날 수 있다.

소확행 라이프스타일의 아이콘, 행복한 사람 '타샤 튜더'의 동화 같은 일상과 예술, 따뜻한 감성을 담은 영화 <타샤 튜더>는 오는 9월 개봉해 관객들과 만난다.
김태민기자 gdn886@naver.com

 

트위터 트위터 미투데이 미투데이 페이스북 페이스북 요즘 요즘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글러벌시대! 세계속의 한국! 한국 속에 세계화를 열어갈 월간아라리!
사람이 하늘이다.
 
배너
기사입력: 2018/08/06 [20:25]  최종편집: ⓒ 아시아문예일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