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정치/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부산시, 명장공원 조성사업 시행
김미연기자 기사입력  2018/09/04 [11:16]
광고
[아시아문예일보 사회=김미연기자]부산시(시장 오거돈)는 동래구 명장동 453-3번지 일원에 ‘명장공원’을 조성한다고 밝혔다.

부산시는 이번 사업대상지인 ‘명장공원’을 동래구, 금정구, 해운대구 3개구에 걸쳐있는 도심지 내 근린공원으로 조성하여 장애인과 노약자 등 사회적 약자를 비롯해 누구나편안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시는 올해부터 내년까지 시비 20억을 들여 ▲소나무 숲의 생태를 최대한 보존하면서 ▲숲과 연계한 생태프로그램 ▲자연 속에서의 휴식을 통해 심신을 치유하는 힐링 친환경 산책로(540m)를 조성할 계획이며, ▲산책로에는 유모차나 휠체어가 진입할 수 있는 목재데크가 설치된다.

또한, ▲산책로 주변에는 장애인주차장과 다목적운동장을 설치할 계획이며, ▲숲속도서관 ▲아로마원 ▲숲속 놀이공간을 조성해 자연 속에서의 휴식을 통해 심신을 치유하는 힐링 할 수 있는 공원으로 내년 8월 준공 예정이다.

부산시 관계자는 “명장공원 조성사업은 산림휴양, 휴식, 치유 등 다양한 기능의 숲길을 사회적 약자도 일반인과 동일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하는 사업이다. 소외 없이 모든 계층이 이용할 수 있는 다목적 숲 공간으로 조성할 계획이다. 또한, 사업이 완료되면 도시민의 산림복지 증진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미연기자 aim8mm@naver.com

 

트위터 트위터 미투데이 미투데이 페이스북 페이스북 요즘 요즘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김미연 사회부 기자
글러벌시대! 세계속의 한국! 한국 속에 세계화를 열어갈 한국전통예술신문!
한국예술매거진 아리리!
 
배너
기사입력: 2018/09/04 [11:16]  최종편집: ⓒ 아시아문예일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