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GDN뉴스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천안시청 홍보기획팀장 박월복 시인 올해의 시인상 수상
김미연기자 기사입력  2018/12/30 [20:40]
광고
[아시아문예일보 사회=김미연기자]천안시청 홍보기획팀장으로 근무하고 있는 박월복 시인이 29일 서울 여의도 국회의원회관에서 열린 '제13회 아시아문예대상' 시상식에서 2018 대한민국 시인상을 수상했다. 
▲ 한국전통문화콘텐츠정책연구원 이사장 김태민 시인박월복     © 선임기자김태민

시인으로 활동 중인 박 시인은 작년 10월 1집 시집 “봄꽃”을 비롯해 올해 3월 2집 시집 “첫사랑”과 지난 10월에 3집 시집 “연인”을 발간하고 도서관과 어려운 이웃에 시집 300권을 기증한 바 있으며 한국사이버문인협회 천안지부장으로 활동하며 SNS에서 시 100여 편을 발표하면서 왕성한 활동을 한 것을 인정받아 아시아문예대상 시인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문예대상은 아시아문예진흥원이 한 해 동안 문학 분야에서 뚜렷한 활동을 펼친 문화 예술인들을 대상으로 수여하는 '아시아 문예대상' 시상식은 우리나라 문화예술 활동을 장려하고 위상을 국내외에 널리 알리기 위해 문화예술인들을 대상으로 수상자로 결정하는 상이다. 

아시아문예진흥원 측은 "박월복 씨는 시인 및 공무원으로 활동을 하면서 순수하고 전통적인 시어로 서정성을 드높이고 사물에 시적 자아를 불어넣어 생명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공로가 인정되며 소통과 공감을 통하여 문화예술 대중화 발전에 기여하고 시를 통한 봉사활동으로 대한민국 예술의 역량과 위상을 높이는데 기여한 공로가 크다"고 수상자 선정 배경을 밝혔다. 

박 시인은 "틈틈이 시를 쓰며 묵묵히 작품 활동을 해왔을 뿐인데 영광스럽게 수상자로 선정되어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꾸준히 작품 활동을 하면서 예술의 저변확대와 시를 통한 아름다운 세상 만들기에 힘쓰겠다!"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한편 올해 시집 ‘첫사랑, ‘연인’을 발간하여 300권을 어려운 이웃에게 기증하여 훈훈한 나눔 문화를 실현한 바 있다
김미연기자 aim8mm@hanmail.net

 

트위터 트위터 미투데이 미투데이 페이스북 페이스북 요즘 요즘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김미연 사회부 기자
글러벌시대! 세계속의 한국! 한국 속에 세계화를 열어갈 한국전통예술신문!
한국예술매거진 아리리!
 
광고
기사입력: 2018/12/30 [20:40]  최종편집: ⓒ 아시아문예일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