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영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제20회 전주국제영화제 한국영화 공모에 1,173편 출품
- ‘한국단편경쟁’ 1,026편으로 역대 최고 출품 수 기록
선임기자김태민 기사입력  2019/02/14 [09:18]
광고

[아시아문예일보 선임기자김태민](재)전주국제영화제조직위(집행위원장 이충직)가 주관한 제20회 전주국제영화제 한국영화 공모에 총 1,173편이 출품됐다. 지난 1월 31일에 마감된 올해 출품작 공모는 ‘한국경쟁’, ‘한국단편경쟁’과 비경쟁부문의 ‘코리아 시네마스케이프’, 전북 지역을 기반으로 제작한 지역 공모로 나누어 진행됐다.

 

감독의 첫 번째 또는 두 번째 장편 연출작을 대상으로 한 ‘한국경쟁’에는 총 105편(극영화 70편, 다큐멘터리 25편, 극다큐 6편, 실험영화 4편)이 접수되어 지난해 89편에서 소폭 증가했다. ‘한국단편경쟁’ 응모는 두드러진 증가세를 보였다. 지난 19회 871편에서 155편 증가한 1,026편으로 집계되어 역대 최고 출품 수를 기록했다.

 

제20회 전주국제영화제 한국영화 공모에 접수된 작품들은 늘어난 신청 편수와 더불어 전반적인 질적 수준이 크게 높아진 것으로 알려졌다. 김영진 수석 프로그래머는 “예년에 비해 올해는 대체적으로 영화들의 수준이 높고 고른 편이라 고무적이다. 특히 지난해 상대적으로 부진했던 다큐멘터리 장르에서 다수의 작품들이 눈에 띈다. 작품 경향도 다양해졌다. 큰 가치를 추구하는 영화들도 있지만 좀 더 미니멀하고 사적인 필터로 세상을 들여다보는 경향이 많아진 것에 주목한다”고 출품작들에 대한 견해를 밝혔다.

 

‘한국경쟁’, ‘한국단편경쟁’ 및 비경쟁부문 선정작은 심사를 거친 후 3월경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될 예정이며, 선정된 작품은 오는 5월 2일부터 11일까지 열리는 제20회 전주국제영화제에서 상영된다.

김태민기자gdn886@naver.com


 

트위터 트위터 미투데이 미투데이 페이스북 페이스북 요즘 요즘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기사입력: 2019/02/14 [09:18]  최종편집: ⓒ 아시아문예일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