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정치/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남서부보훈지청, 국가유공자 명패달기 사업 시작
김미연기자 기사입력  2019/02/16 [10:53]
광고

[아시아문예일보 사회=김미연기자]충남서부보훈지청(지청장 박종덕)은 15일 충남 홍성군 금마면 독립유공자 가정에 제1호 명패를 다는 것을 시작으로 충남 서부지역 국가유공자 명패달아드리기 사업을 시작했다.


이날 행사에는 김석환 홍성군수, 박종덕 충남서부보훈지청장, 안상우 광복회충남지부장 및 홍성군 보훈단체장 등이 참석하였으며 홍성군 금마면 출신인 독립유공자 유성진님의 후손이며 현재 광복회홍성군지회장을 역임하고 있는 유창동님 댁에서 명패달기 행사를 진행하였으며, 행사 후 마을회관에서 간단한 다과회를 가졌다.


유성진 독립유공자는 1919년 대한독립만세시위에 참가하였다가 보안법 위반으로 태 90도를 받고 2005년 대통령 표창을 수여받았다.


올해에는 4월까지 독립유공자와 그 유족을 대상으로 우선 보급을 실시하고, 이후 민주유공자, 상이군경과 6.25참전유공자 등을 대상으로 명패를 보급할 예정이며, 현 사업은 국가보훈처에서 명패제작과 보급을 맡고 지방자치단체에서 부착 및 관리하는 형태로 지자체 협업을 통해 진행되고 있다.


이날 참석한 박종덕 충남서부보훈지청장은“이러한 명패달기 사업을 통해 국가유공자에 대한 사회적 예우 분위기를 조성하고 국가유공자의 자긍심을 높일수 있도록 더욱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김미연기자 aim8mmmail.net


 

트위터 트위터 미투데이 미투데이 페이스북 페이스북 요즘 요즘 공감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톡
김미연 사회부 기자
글러벌시대! 세계속의 한국! 한국 속에 세계화를 열어갈 한국전통예술신문!
한국예술매거진 아리리!
 
배너
기사입력: 2019/02/16 [10:53]  최종편집: ⓒ 아시아문예일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충남서부보훈지청, 관련기사목록